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애플의 영업 능력은 정말 대단합니다. 
이정도면 대단하다는 말보다도 더 대단한 수식어가 필요할듯 하네요.
스티브 잡스 말대로 "Awesome" 아닌가 싶네요.

2010년 상반기 1월 부터 6월까지 판매된 핸드폰을 조사한 결과 애플의 아이폰은 총 1700만대가 판매되었고, 이는 핸드폰 전체 시장의 6억대에 이르는 총 판매댓수 대비로는 약 2.8 % 의 시장 점유율 입니다. (물론 스마트폰으로만 축소하면 시장 점유율이 높아지겠으나 오늘의 조사는 모든 핸드폰 판매 댓수를 조사했습니다.)




주목해야 하는것은 핸드폰 시장의 전체 이익의 39%을 가지고 갔습니다.
(Gross Profit 인지 혹은 Operating Profit 인지에 대한 자세한 설명은 없지만 유추하건대 영업 이익율이 아닐까 싶네요.)
이는 2008년도 20%의 이익률, 2009년도의 32%의 이익률을 뛰어넘는 수치입니다.





노키아 삼성 그리고 LG 의 이익률의 합보다 더 많은 이익률을 올렸으니 참으로 대단하지 않을 수 없네요.


여기서 드는 의문점
1. 애플은 과연 아이폰만을 팔아서 이런 액수의 이익률을 달성할수 있었을까?
즉 미국 기준인 2년 약정에 199불은 여타 다른 스마트폰들에 비하면 크게 비싸다고 할수 없는 가격인데 어떻게 이런 이익률을 올렸을까? 말로만 듣던 통신사 쥐어짜기의 결과물인가?

2. 다른 "스마트폰" 들과 비교하면 수치가 어떻게 될까?
분명히 애플을 제외한 제조사들은 마진이 적거나 아예 없는 제품을 만들고 있을테고, 이것을 스마트폰까지 확대 하기에는 무리가 있으므로 같은 기간 판매한 스마트폰만을 비교하고 이익률을 비교하면 그것이 더 의미 있지 않을까?

3. 아이폰 4가 나오고 나서의 이익률은 어떨까?
데스그립이다, 근접센서 오류다, 등등 수도 없는 딴지에도 불구하고 아직 잘 팔리고 있는데 과연 하반기 이익률은 어떻게 나올까? 아이폰4는 진짜 말대로 실패작인지. 아니면 그명성 그대로 30% 이상의 이익률을 또 한번 가지고 갈지?


이렇게 드는 무수한 부정적인 생각들에도 불구하도 애플의 아이폰 장사는 정말 끝내줍니다.
아이폰 대항마.....이정도라면 제조사던지, 언론사던지 여기 저기 개나 소나 아무 스마트폰에다가 아이폰 대항마를 붙이지 않았으면 좋겠네요. 애플을 그다지 좋아하는 입장은 아니지만 이정도라면 함부로 그 어떤 핸드폰이라도 대항마라는 수식어를 정상적인 사고를 가졌다면 붙이기 힘들것 입니다.

이제 다음뷰에 "애플 아이폰 39% 이익률이 가지는 의미는" 이런 글이 베스트에 오르겠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Posted by 김 정준



트랙백 주소 : http://iphoneblog.co.kr/trackback/723 관련글 쓰기

  1. Subject : knowing it

    Tracked from knowing it 2014/10/23 03:49  삭제

    애플 아이폰으로 핸드폰 시장 이익중에 39% 아이폰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훈 2010/09/22 10: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랄까......이해의 범위를 뛰어넘는 결과로군요...
    애플을 제외한 나머지 회사들은 마진이 거의 0 에 가깝다는 것인데....아니면 아이폰의 마진이 말도안되게 높다던가...

    어쨌든 정상적인 이해가 어렵네요~ㅎㅎㅎ 왠지 애플의 스마트폰 영업이익이 곧 곤두박질 치게될 듯한 예감이군요...

    • BlogIcon iPhone Blog 2010/09/22 23:18  댓글주소  수정/삭제

      영업이익이 곤두박질 치게되는 때는 아마도 스티브 잡스가 물러날때가 아닐런지요?
      그전까지는 판매댓수가 적어질지라도 마진은 절대 포기 하지 않을 겁니다.
      20년 이상을 맥으로 마진을 그만큼 남겨 먹은거 보면 알수 있죠..^^

  2. 아이폰의 마진이 높죠 2010/09/22 11: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애플은 부품을 수백 만 개 단위로 현금일시불로 사기 때문에, 부품을 원가 그대로 사죠. 이익은 준 돈 이자받아서 챙기라고 하구요. 아이폰의 최종 원가는 $200 미만인데, 판매가는 $699~$799니까, 마진이 엄청나게 남는 장사입니다. 게다가 애플은 아이폰 판매를 위해 제조사보조금을 지출하지도 않습니다. 비싸도 잘팔리니까...

    • BlogIcon iPhone Blog 2010/09/22 23: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반만 맞는 이야기 인것 같습니다.
      바로 선결제의 자금력을 말씀하시는 것 같은데
      그정도의 능력이라면 노키아나 삼성 LG 가 절대 애플에 비해서
      딸린다고 말할수 없습니다. 물론 선결제라는 잇점이 있지만 말이죠.
      그렇지만 반대로 생각하면 아이폰을 1700만대 팔때 삼성 노키아 엘지등은 4억대를 팔았습니다.
      하청업체에서는 양으로 밀어 붙일때 어느게 유리할까요?